자료실

[르포] "파주시와 시민들 일어섰다"…성매매집결지 폐쇄 '한 목소리'
  • 글쓴이 관리자
  • 작성일 2024-03-15 16:49:19
  • 조회수 66

[르포] "파주시와 시민들 일어섰다"…성매매집결지 폐쇄 '한 목소리'

2024.03.06.알티케이뉴스 남기현기자 


-시민단체-파주 학부모들, 조속한 폐쇄 촉구
-"성매매 근절 파주서 일어나도록 함께할 것"
-김경일 파주시장 "내 소신 확인…더욱 노력"

"올해로 성매매방지법이 제정된 지 20주년이 됐습니다. 그러나 여기 용주골 성매매집결지는 이 법을 20년째 비웃기라도 하듯 지금도 여성에 대한 폭력이 자행되고 있습니다."

5일 오후 경기 파주시청에서 진행된 '성매매 근절 및 성매매피해자 인권 회복을 위해 파주시 성매매집결지의 조속한 폐쇄를 촉구'하는 성명서 전달식 현장.

오선민 전국 성매매피해자 지원을 위한 현장상담센터협의회 대표(여성인권지원상담소 에이레네 소장)는 김경일 파주시장에게 성명서를 전달한 후 "파주시 연풍리에 위치한 전국 최대 규모의 '용주골 성매매집결지'를 조속하게 폐쇄할 것을 촉구한다"며 이 같이 말했다.

협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"오랜 불법의 뿌리를 뽑아내는 일에 이 땅의 주인인 파주시민들이 일어섰다"며 "조직적이고 체계적인 파주시의 정책적 노력 또한 계속되고 있다"고 평가했다.

이어 "경찰도 이곳을 더 이상 무법지대로 방치할 것이 아니라 본연의 역할에 최선을 다해 성매매 알선 행위를 강력히 처벌하고 성구매 수요 차단에 나서야 할 때"라고 덧붙였다.

알티케이뉴스 원문보기>>https://www.rightknow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9041
목록





이전글 포항 성매매집결지 정비 본격화…합동캠페인 전개
다음글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“성매매 제로존 만들겠다”…유흥·마사지업소 52곳 합동점검